close

˸

free_board_view
제목 새집증후군 유발하는 톨루엔 초정밀 감지센서 개발
작성자 KCRC 등록일 2016-12-01 조회수 1631

 

새집증후군 유발하는 톨루엔 초정밀 감지센서 개발

 

KAIST 김일두 교수팀이 새집증후군, 새차증후군을 유발하는 대표 유해가스인 톨루엔을 극미량의 농도에서도 검출할 수 있는 초정밀 감지센서를 개발하여, 화학분야 권위 학술지 ‘JACS : Journal of the American Chemical Society)' 10월자 온라인 판에 게재되었다.

 

김일두 교수 연구팀은 톨루엔의 유무만 구분가능한 기존 센서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다공성 물질인 금속유기구조체(metal-organic framework)의 내부에 3나노미터 크기의 촉매 입자를 담지하고, 이를 나노섬유 소재에 붙여 최고 수준의 톨루엔 감지 특성을 갖는 센서를 개발했다.

 

이 개발 센서는 실내외 공기 질 측정기, 환경 유해가스 검출기, 호흡기반 질병진단 센서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이 예상된다.

 

관련기사 : http://khnews.kheraldm.com/view.php?ud=20161010000949&md=20161013003826_BL&kr=1

 

 

이전글/다음글
첨부파일
이전글 생체물질 DNA 이용해 금속 나노입자 마음대로 조절
다음글 고성능 고안정성 이산화탄소 포집용 흡착제 기술, 2016년 기후변화대응 기술혁신 Best of Best-10 선정